질암 : 발생부위

암의종류 > 암이란 > 발생부위
질은 난소, 자궁 등과 함께 골반 내에 있는 통 모양으로 길이가 7~10cm정도이고, 요도·방광의 뒤, 직장의 앞에 위치하고 있으며, 상부에는 자궁경부가 있고, 하부에는 반월 모양의 처녀막이 있습니다.

질은 제일 바깥부분부터 근육, 결합조직, 점막으로 이루어져 있고, 이 점막이 옆으로 주름이 잡혀 있는 중층 상피세포로 이루어져 있어서 전·후, 상·하로 늘어날 수 있기 때문에 분만 시 산도의 역할을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질 점막은 산성(pH 4~5)을 유지하므로 살균효과가 있어서 병균이 침입하지 못하도록 합니다.
질은 자궁의 분비물과 월경을 밖으로 나가게 통로이고 성교 기관이며, 분만 시에는 태아가 통과하는 산도의 역할을 합니다.
질암은 발생 부위에 따라서 전이 양상이 다르기 때문에 암이 발생한 부위가 어디인지가 중요합니다.
질의 상부 1/3에서 암이 가장 흔히 발생하고, 질 전벽에 발생한 경우에는 종종 요도와 방광에 침범하고, 질 후벽에 발생한 경우에는 주위의 림프절로 전이가 됩니다.
환자의 약 20%는 골반 내 림프절로 전이되고, 전이 여부가 치료 및 예후에 영향을 미칩니다.
최종수정일 : 2012년 08월 09일